[골프매거진]완벽을 향한 과정, FJ 피팅 세션&라운드

0

0

http://community.footjoy.co.kr/archives/13042복사

main
TOTAL PERFORMANCE BRAND FJ
완벽을 향한 과정, FJ 피팅 세션&라운드

골퍼가 최고의 기량을 발휘하도록 돕는 것, FJ의 존재 가치입니다. FJ가 기능성으로 중무장한 좋은 제품을 만드는 것도 같은 이유입니다. 다만 프로 선수들을 위해서는 특별한 프로세스를 제공합니다. 바로 FJ 피팅 세션&라운드입니다.
2명의 FJ 앰베서더와 FJ 슈피터가 완벽한 FJ를 찾아가는 과정을 따라가 봤습니다.

FJ 앰배서더 손준업 KPGA 프로
FJ 하이브리드 퀼트 재킷
써말 니트 롱 슬리브 셔츠
울 블렌드 V넥 베스트
하운드투스 자카드 팬츠
FJ 아이콘 블랙

FJ 슈피터 조성환
하이브리드 플리스 재킷
램스울 V넥 베스트
프린티트 체크 셔츠
브러시드 백 울 팬츠
하이퍼플렉스

FJ 앰배서더 최고웅 KPGA 프로
드라이조이 투어 XP 재킷
플리스 재킷
써모쿨 레이즈드 스트라이프 셔츠
하운드투스 팬츠
하이퍼플렉스

 
sub1
FJ 피팅 세션
FJ는 골프웨어, 골프화, 골프글로브 등의 용품을 만들 때 ‘플레이를 하는 데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를 생각합니다. 그리고 FJ 피팅 세션을 통해 여러 용품 중 골퍼에게 이상적인 것을 추천합니다. 지난 10월5일 경기도 남양주시 삼패동에 자리한 FJ삼패점에서 손준업, 최고웅의 피팅 세션이 진행됐습니다. 두 선수에게 가장 적합한 골프웨어와 골프화를 찾아주는 자리였습니다.

손준업 프로 슈피팅 포인트 (좌측)
FJ “피팅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은 골퍼의 감성이다. 골퍼가 마음에 들고, 편안해야 경기력에 도움이 된다. 그래서 손준업의 취향에 맞춰 FJ 아이콘 블랙으로 추천했다.”

최고웅 프로 슈피팅 포인트 (우측)
FJ “최고웅은 FJ 아이콘을 오랫동안 신었다. 하지만 하이퍼플렉스를 신어보고 상당히 만족스러워했다. 가볍지만 접지력이 좋아서 스윙 때 안정감을 느낄 수 있는 골프화다.”

 
sub2
어패럴피팅 포인트
어패럴 피팅 시에는 골퍼마다 체형이 다르기에 기성품인 아이템을 자신의 체형에 맞게 피팅 받는 게 중요합니다.
어패럴 제품을 착용한 후, 스윙 시 신경 쓰이는 부분을 보완해 완벽한 라운드가 가능하게끔 하는 것이 그 목적입니다. 팬츠 기장, 폭 및 아우터 슬리브의 길이와 품을 기본으로 확인합니다. 가을, 겨울 어패럴의 경우, 보온성 향상을 고려해 레이어드를 한다. 이를 고려해 봄여름철 착장보다 약간 여유있는 사이즈를 추천합니다.

sub

최고웅 프로 - 어패럴피팅 포인트 (좌측)
FJ “최고웅의 메인 컬러는 레드다. 아우터에 레드 컬러를 넣어 시선이 위로 향하게 함으로써 좀 더 키가 커 보이도록 했다. 그리고 세미핏 팬츠를 더해 트렌디함을 연출했다.”

손준업 프로 - 어패럴피팅 포인트 (가운데)
FJ “손준업의 기본 컬러는 블랙이다. 여기에 레드 포인트 컬러와 팬츠의 패턴, 아우터의 퀼팅 느낌을 더했다. 클래식하면서도젊고 액티브한 느낌을 더한 조합이다.”

 
FJ 라운드 세션

완벽한 피팅 결과물을 찾기 위해서는 실전 테스트가 필요합니다. FJ는 피팅 세션 후 전북 무주군 무주덕유산리조트로 두 선수를 초대했습니다. 이틀에 걸친 라운드를 통해 골프웨어와 골프화 피팅이 제대로 진행됐는지 확인하는 자리였습니다. 특히 라운드 세션에는 조성환 슈피터가 동행하며 두 선수의 사소한 이야기도 빼놓지 않고 확인, 피팅 완성도를 높이려 애썼습니다.

라운드 세션에서 확인할 것
두 선수는 라운드 세션을 통해 피팅한 골프웨어와 골프화가 플레이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확인해야 합니다. 걸을 때 골프웨어와 골프화가 불편하지 않은지부터, 스윙을 하는 동안 방해 요인이 없는지 체크합니다. 가장 이상적인 피팅 결과물은 골퍼가 라운드하는 동안 골프웨어와 골프화에 대한 생각이 없는 것입니다. 그 자체로 불편 요소가 없다는 뜻입니다.

 
sub3
스윙을 해보면 안다
짧은 순간 몸을 비틀고 휘두르는 골프스윙은 매우 역동적입니다. 파워를 비축해 폭발하는 과정은 정교하면서도 강렬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런데 이 과정에서 골프웨어와 골프화는 골퍼에게 불편을 줘서는 안 됩니다. FJ가 골프웨어, 골프화 디자인에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부분 중 하나입니다. 손준업, 최고웅 선수는 FJ 라운드 세션에서 스윙을 하며 피팅 결과물을 분석했습니다.

백스윙톱을 돕는가
백스윙톱은 몸통을 최대한 꼬아서 힘을 비축하는 단계입니다. 상체와 하체의 비틀림은 상호 저항 속에서 꼬이고, 파워가 만들어집니다. 만약 이때 골프웨어가 저항의 요소로 작용한다면 골퍼는 최대의 파워를 만들지 못합니다.

자연스러운 피니시와 어울리는가
강력한 골프 스윙이지만 피니시 만큼은 편안하게 느껴집니다. 왼발에 체중을 싣고 날아가는 볼을 바라보는 편안한 피니시. 그런데 꼬아진 하체에 불편함이 있다면 자연스러운 피니시를 만들 수 없습니다. 최고웅 선수는 FJ 골프웨어, 골프화와 피니시의 상관관계를 분석했습니다.
 

sub4
잔디와 모래는 다르다
벙커는 골퍼의 스코어에 악영향을 끼치는 장애물입니다. 벙커가 위협적인 이유는 잔디와 달라서입니다. 모래 특유의 미끄러짐이 안정적인 스윙을 방해합니다. 때문에 잔디뿐만 아니라 모래에서도 안정적인 접지력을 제공하는 골프화가 절대적으로 필요합니다.
 

sub5
골프와 클럽을 이어주는 장비
골퍼와 클럽을 이어주는 장비가 있습니다. 바로 골프 글로브 입니다. 골프 글로브는 클럽이 미끄러지지 않는 견고함, 부드러운 감각, 편안함 등을 갖춰야 합니다. FJ는 골퍼들이 가장 선호하는 골프 글로브를 출시하는 브랜드로도 유명합니다.

골퍼, 웅크릴 때도 있다
골퍼라면 역동적인 스윙이 떠오르게 마련입니다. 그런데 때마다 쭈그려 앉기를 반복합니다. 18개의 그린에서 몇 번씩 쭈그려 앉으니 그 횟수가 적지 않습니다. 이때 골프웨어와 골프화는 골퍼에게 최대의 편안함을 제공해야 합니다.

글 | 류시환    사진 | 김석영

COMMENT

글 목록